2018.02.24 (토)

  • -동두천 0.7℃
  • -강릉 1.0℃
  • 구름많음서울 1.1℃
  • 구름조금대전 4.5℃
  • 구름많음대구 5.5℃
  • 구름조금울산 5.8℃
  • 연무광주 7.0℃
  • 연무부산 7.1℃
  • -고창 2.5℃
  • 흐림제주 10.4℃
  • -강화 -0.6℃
  • -보은 2.9℃
  • -금산 3.8℃
  • -강진군 7.0℃
  • -경주시 5.3℃
  • -거제 9.1℃
기상청 제공

커뮤니티


안전 전남 위한 국가안전대진단 출범
전남도가 지역 시민단체와 관계 공무원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 국가안전대진단’ 출범식을 지난 6일 순천 문화예술회관에서 갖고 전남지역 2천여 안전취약시설 집중점검에 나섰다. 이날 출범식에는 바르게살기운동 전남도협의회, 안전모니터봉사단, 국민안전현장관찰단, 의용소방대, 지역자율방재단, 녹색어머니회, 안전생활실천시민연합회 등 많은 시민사회단체가 참여해 국가안전대진단의 도민 참여 열기를 높였다. 전남도는 위험시설 1천961개소의 민·관 합동 점검에 필요한 건축·전기·가스 등 7개 분야 민간 전문가 확보를 위해 안전관리자문단에 지난해보다 14명 많은 34명을 위촉하고, 안전진단 전문기관 참여 등 100여 명의 민간 전문가를 추가 편성해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특히 올해는 사회 전반에 걸친 안전문화 정착과 안전진단의 실효성 확보에 중점을 두고 이뤄진다. 국가안전대진단은 자치단체와 민간 전문가뿐 아니라 도민 모두가 함께 사회 전반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하는 예방활동이다. 전남도는 안전진단의 책임성을 높이기 위해 실시자의 실명을 공개함으로써 실적 위주의 형식적 점검이 아닌 실질적 점검이 되도록 할 계획이다. 뿐만 아니라 시설물에 대한 안전진단 결과를 국민


전남대병원 신축·이전 검토…인근 지자체 유치전
37년된 노후 건물인 전남대병원을 신축·이전하는 방안이 다시 추진되고 있어 지역민의 관심을 끌고 있다. 7일 전남대병원에 따르면 새로 취임한 이삼용 병원장 주도로 전남대병원 본원(광주 동구 학동)을 신축하는 방안을 추진 중이다. 내년 본원 바로 옆 의과대학이 전남 화순으로 이전하면 본원을 리모델링하고 의대에 새 건물을 신축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그러나 공사 기간 환자·직원들이 각종 소음과 공해에 노출되는 등 큰 불편을 겪을 것으로 우려돼 새 부지로 이전하는 방안도 검토 중이다. 병원 측은 올해 경제성, 기술성 분석을 하고 허가권이 있는 교육부에 사업계획안을 제출할 계획이다. 1982년 건립된 현 병원은 노후화로 매년 리모델링, 보수 비용으로 수십억원이 들어가고 있다. 늘어나는 환자에 비해 병실이 턱없이 부족하고 새 장비와 건물이 좁은 부지에 계속해서 들어서면서 공간도 크게 부족한 상황이다. 차량 진·출입도 어렵고 주차장도 부족해 이용객 불편도 크다. 이 때문에 병원 측은 새 병원장 취임 때마다 병원 신축을 추진했으나 부지, 공사비, 이용객 불편 등 장애물로 진척되지 못했다. 병원 측은 부지확보를 가장 큰 과제로 보고 부지가 확보되면 신축·이전을 본격 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