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10 (화)

  • -동두천 -1.0℃
  • -강릉 0.5℃
  • 서울 -1.7℃
  • 흐림대전 2.2℃
  • 흐림대구 4.4℃
  • 박무울산 6.3℃
  • 흐림광주 4.3℃
  • 연무부산 7.6℃
  • -고창 4.1℃
  • 흐림제주 6.8℃
  • -강화 -0.6℃
  • -보은 1.5℃
  • -금산 2.3℃
  • -강진군 5.6℃
  • -경주시 4.6℃
  • -거제 7.3℃

사회

나주 동계전지 훈련장으로 ‘인기폭발’

야구, 축구, 사격 등 3종목 28개팀 1,000여명 참가
지난해 6억원 지역경제 파급효과…편의시설 점검
 

나주시가 선제적인 동계훈련팀 유치 활동으로 스포츠 마케팅 강화에 나서면서 전지훈련 열기로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나주서 동계 전지훈련에 들어간 팀은 지난 3일부터 성남시 분당리틀야구팀을 시작으로 2월말까지 야구 10개팀, 축구 7개팀, 사격 11개팀 등 총 28개팀에 1,000여명이 참가할 예정이다.
시는 동계훈련 참가팀들이 최고의 훈련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불편 사항을 수시로 점검하는 한편 숙박과 음식, 목욕탕 업소 등에 대한 지도 점검을 실시해 참가팀에 대한 관심과 배려를 당부하고 있다.
시는 나주종합스포츠파크 내 보조경기장(인조잔디구장)에 조명탑 4기를 설치해 야간에도 경기를 진행할 수 있도록 했으며, 나주국민체육센터가 문화체육관광부의 2016년도 공공체육시설 평가에서 ‘최우수 공공체육시설’로 선정되는 등 체육 기반시설 강화에도 힘쓰고 있다.
나주에는 종합스포츠파크내에 종합운동장, 보조경기장, 다목적체육관을 비롯해서 야구장과 나주국제화사격장, 사이클 경기장 등 공공체육시설은 물론 선수합숙소 34실, 웨이트 트레이닝 센터 등을 갖추고 있다.
시는 그동안 야구, 사격, 축구 등 비교우위의 강점 종목을 중심으로 동계전지 훈련팀 유치에 나서 겨울 비수기임에도 2015년 5억원, 2016년 6억원의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가져온 것으로 분석했다.
강인규 시장은 “나주 종합스포츠파크 및 체육시설에 각종 동계 전지훈련팀을 유치하여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뿐만 아니라, 훈련 참가자들에게 빛가람혁신도시와 한전의 에너지밸리 조성을 통해 에너지 수도로 부상하고 있는 지역 이미지를 제고할 수 있도록 시민들의 적극적인 관심을 기울여 줄 것”을 부탁했다. /한영구 기자

 

 



“행복한 ‘옐로우 시티 장성’ 만들 것”
유두석 장성군수는 4일 “군민 모두가 행복한 ‘옐로우 시티 장성’을 만들어 나가겠다”며 새해 포부를 밝혔다. 전국 지방자치단체로서는 처음으로 색(色)을 도시 마케팅에 도입한 유 군수는 올해도 ‘옐로우 시티 장성’의 미래 청사진을 구체화하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유 군수는 장성 발전의 원동력을 황룡강과 축령산에서 찾겠다는 복안이다. 지난해 황룡강 일원에서 처음 열린 ‘노란 꽃잔치’에 72만명이 찾아 발전 가능성을 엿본 만큼 황룡강을 중심으로 발전 가능성을 찾겠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 18일에는 전문가를 초청해 ‘황룡강에 생명을 불어넣는 대토론회’를 열어 황룡강의 활용방향과 비전을 찾아볼 계획이다. 황룡강에 야관 경관등을 설치하고 생태하천 복원사업도 마무리해 명품 황룡강을 만들 계획이다. ‘홍길동축제’와 ‘노란 꽃잔치’가 황룡강변에서 열리고 관광객들을 위해 ‘축령산 치유의 숲 가는 길’과 ‘장성호 생태탐방로’도 조성된다.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한 미래형 도·농 복합도시 건설도 차질없이 추진될 예정이다. 이를 위해 LH 3차·4차 공공임대아파트를 건립하고 전원 마을을 발굴해 도시민의 귀촌을 적극적으로 유도할 방침이다. 군민을 위한 맞춤형 복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