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0.22 (일)

  • -동두천 26.7℃
  • -강릉 22.9℃
  • 서울 26.1℃
  • 대전 24.3℃
  • 대구 25.4℃
  • 울산 26.2℃
  • 박무광주 29.2℃
  • 구름많음부산 29.5℃
  • -고창 26.8℃
  • 흐림제주 33.6℃
  • -강화 25.4℃
  • -보은 21.9℃
  • -금산 25.8℃
  • -강진군 30.1℃
  • -경주시 24.9℃
  • -거제 29.9℃

공지사항



전남대 정외과 박사과정 연구논문 발표 불허 논란 전남대학교 정치외교학과가 논문 제출 내규를 들어 한 대학원생의 연구논문 발표를 거부해 논란이 일고 있다. 16일 전남대에 따르면 이 대학 정외과 박사과정 대학원생 A씨는 논문 계획서의 제목과 지도교수 전공이 일치하지 않는다는 이유로 올해 8월 25일 논문 발표를 거부당했다. A씨는 논문을 발표하는 당일 학과로부터 이를 거부당해 기한 내 논문 심의 신청 자격을 잃었고 내년 2월 졸업 계획이 무산될 처지에 놓였다. 정치외교학과 대학원 내규는 ‘석·박사과정 학생 논문 주제가 지도교수 전공과 일치하지 않을 경우 학과 교수회의를 통해 지도교수를 변경한다’고 규정하고 있다. A씨의 논문 제목은 ‘중국의 반부패 개혁과 민주화에 관한 연구’이며, 지도교수는 국제정치학 전공인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학과장 B 교수는 내규에 따라 논문 발표를 불허했지만 이에 대해 대학원생 A씨와 학내 일부의 반발을 샀다. A씨는 문제가 있다면 논문계획서 제출 당시 시정하도록 지시했어야 했다는 입장이다. 지난해 4월 정치외교학과가 대학본부(대학원)에 제출한 A씨의 논문 계획서에 B 교수의 도장이 찍혀 있기 때문이다. 1년 4개월여 동안의 논문 준비 과정에서 아무 말 없다가 발표 당일에야 거절